공지사항

postedMay 21, 2016

[아주경제] 네팔 어린이들에게 위안부, 독도 그리고 동해를 가르치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동해표기교육에 참가한 네팔 학생들[사진=하도겸 박사 제공] 


지난 15일(현지 시간)부터 사흘간 NGO '나마스떼코리아' 네팔 지부 파견 직원인 김주하 대원은 네팔 어린이들에게 위안부, 독도 그리고 동해에 대한 우리나라와 동아시아의 바른 역사를 가르쳤다. 

나마스떼코리아 네팔 지부가 설치된 카즈키주 땅띵은 안나푸르나 지구의 마차푸추레가 보이는 산골 오지 마을이다. 작년에 3개월간 파견된 정상호 사무총장(상근이사)은 현지 직원들과 함께 위성을 이용한 와이파이(Wifi)와 태양광설치 등을 통해 세상과 소통하며 꿈을 키울 수 있는 사랑방 교육장 '제1드림센터'를 만든 바 있다. 이곳에 파견된 김 대원은 히말라야 밀란 스쿨(교장 옴프라카시 구릉)에서 7∼10학년을 대상으로 대한민국 역사 바로 알리기 교육을 진행했다.

태극기를 그리며 그 의미를 설명하고 네팔의 국기도 설명할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됐다. 또한 나마스떼코리아 회원들이 기증한, 도서관에서 찾은 세계지도를 찾아 네팔과 한국을 찾아보기도 했다. 한 아이는 "선생님은 North Korea에 사나요, South Korea에 사나요?"라는 질문을 시작으로 분단된 한국에 대해 물었다. 남북이 분단된 이유 가운데 하나인 일제 침략에 대한 역사도 자연스럽게 설명되었다. 
 

네팔 어린이들이 그린 위안부 피해자 여성[사진=하도겸 박사 제공] 


"옛날 우리 할머니가 여러분과 같은 나이였을 때 남의 나라를 빼앗은 일본은 힘이 약한 한국사람들을 괴롭히고 우리의 소중한 것들을 빼앗아 갔어요. 가족들과 헤어지게 해 평생 만날 수 없게 하기도 했지요." 

팝페라 가수 이사벨 (Yisabel) - 충격! 애니 위안부 피해자의 '끝나지않은 이야기' 주제곡 I ‘Remember me’에 대한 유튜브 영상을 보여주자, 장난기 넘치던 아이들의 표정에 웃음이 멈추고 20분간 오랜 정적만 흘렀다. 

노트북을 통해서 동영상 시청이 끝나고 과거 위안부여성들이 겪어야만 했던 일들과 역사를 부인하고 있는 일본정부의 입장에 대해 설명을 마무리 했다. 화이트보드에 그린 소녀의 무표정을 미소로 바꾸고, 흐르는 비를 꽃으로, 햇살로, 사랑으로 채워 넣었다.

“우리 네팔의 어린 친구들이 같은 또래의 소녀가 일제 강점기에 감당해야 했던 역사와 사실을 알았으니, 이 소녀는 이제 미소를 지을 수 있을 거예요.” 

미리 나눠준 종이에다 슬픈 얼굴을 지운 소녀의 그림을 그렸다. 그림 그리는 것에 익숙하지 않아 수줍어 하더니 금세 본인들이 아름답다고 느끼는 새, 나무, 풀 등을 위안부 소녀에게 선물했다. 수업이 끝난 후 아이들이 직접 정한 장소에서 작은 작품 전시회도 열었다. 수업을 듣지 못한 하급생 학생들과 선생님들에게 아이들은 직접 본인들의 그림을 보이며 일제강점기 위안부의 역사를 설명했다. 3개월 전 대한민국을 거의 모르던 아이들은 현재 먼저 "안녕"이라고 인사를 건네고 본인의 이름을 한글로 쓴다.  
 

네팔 어린이들은 동해표기교육을 통해 'East Sea, 동해' 라고 적고 한국에 대한 이해도를 높였다.[사진=하도겸 박사 제공]


“우리 한국 옆의 바다가 네팔 세계지도에는 ‘Sea of the Japan’이라고 되어있죠? 일본은 우리의 동해를 일본 바다라고 표기를 한 후 많은 세계 사람들에게 이야기를 하고 있어요. 이 바다는 본디 '동해'(East Sea)에요. 지도의 표기를 바꿀 수 있게 친구들이 힘을 실어줄 수 있으면 얼마나 좋을까요?" 

수업시간에 소극적이던 아이들까지도 함께 일본해 명칭 바꾸기에 힘을 보태 주겠다며 ‘East sea’와 함께 한국어로 동해 그리고 자신의 이름을 한글로 적고는 경쟁하듯 들어 보였다. 시키지 않았는데도 다른 지도들을 찾아 'East Sea, 동해'라고 직접 새겨 넣는 등 동해에 대해 확실한 인식을 하게 된 듯하다.  

한승철 나마스떼코리아 이사장은 “현지 주민들의 눈높이에 맞춰 문화의 대화를 나누려는 노력이 21세기형 국제개발협력사업(ODA)에 가까운 것"이라며 “앞으로 드림센터 설치 지역에서의 ‘우리 역사 바로 알리기’에도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 외교부 등록 비영리사단법인이자 NGO인 나마스떼코리아에서 참신함과 성실함과 뜨거운 열정으로 함께할 다음 파견 단원을 모집한다. 네팔문화권(히말라야) 조사연구, 교육훈련, 국제교류 및 협력, 다문화 인식개선 프로그램, 우리 역사바로 알리기, 드림센터 건축지원 등에 관심 있고 업무를 통해 자신의 비전을 세우고 성장하고자 하는 역량 있는 많은 분들의 지원 바란다.

  1. "문화예술이 함께 하는 차회" 제4회 최영진 사진작가 "찍다 : 새만금에서 경동시장까지" 코로나 19관련 연기

    Date2020.11.01 Views823
    read more
  2. 제5회 네팔 사진전 당선작 모두를 담은 동영상을 공개합니다.

    Date2020.10.25 Views727
    read more
  3. 2019년 네팔 현지 봉사 활동 동영상 개봉

    Date2020.10.16 Views517
    read more
  4. NGO 사단법인 나마스떼코리아는 인턴사원을 상시 선발합니다.

    Date2020.08.03 Views916
    read more
  5. 금강경 번역 지원 및 금강경 차회 안내

    Date2020.06.11 Views741
    read more
  6. [사회공헌제안] 산골 오지마을 아이들에게 "책을품은신문"을 선물하세요

    Date2016.10.27 Views53001
    read more
  7. 네팔 여성 쉼터에 생활용품과 의류를 기증했습니다.

    Date2016.07.28 Views12672
    Read More
  8. 홍대사대부고에서 '진로의 날' 행사에 나마스떼코리아 회원분들께서 특강을 진행해 주셨습니다.

    Date2016.07.19 Views12393
    Read More
  9. 국제구호사업을 하는 바른 NGO를 고르는 방법!

    Date2016.07.10 Views12968
    Read More
  10. 도서 80권을 성북동 주민센터에 기증했습니다.

    Date2016.07.08 Views11729
    Read More
  11. [해피빈후기]차이트라 밀라 축제 기간에 땅띵 마을에 웃음꽃이 피었습니다!

    Date2016.07.07 Views13620
    Read More
  12. '성북예술동 이웃트기' 책자에 소개된 나마스떼코리아

    Date2016.07.06 Views11400
    Read More
  13. [샘구릉감독방한] 샘구릉 감독, 네팔 무사 도착 보고

    Date2016.07.06 Views15106
    Read More
  14. [해피빈]책이 부족한 네팔 친구들에게 읽을거리를 선물해주세요!

    Date2016.07.06 Views17809
    Read More
  15. 네팔하우스에서 네팔 '구릉족 영화제’가 개최되었습니다.

    Date2016.07.05 Views17109
    Read More
  16. 신뢰성이 보장되고 투명한 NGO인 나마스떼코리아에의 기부를 통해서 행복을 만끽하시기 바랍니다.

    Date2016.07.04 Views15415
    Read More
  17. [샘구릉감독님방한] 샘구릉 감독님, 한국과 함께하는 2주

    Date2016.07.01 Views16479
    Read More
  18. [중앙일보] 나마스떼코리아·홍대부고, 장학금 지원 MOU

    Date2016.06.23 Views13868
    Read More
  19. 2016년 하계 봉사활동은 천안 교육청 소속 공무원분들과 함께 합니다. (봉사 시 필요한 기부 물품 후원 받습니다.)

    Date2016.06.20 Views11070
    Read More
  20. 성북 예술동 2016이웃트기 프로그램 참가 후 나마스떼코리아가 이렇게 달라졌습니다.

    Date2016.06.16 Views10877
    Read More
  21. 네팔 여성 쉼터에 밥솥과 비누를 지원했습니다.

    Date2016.06.16 Views13820
    Read More
  22. 한국불교종단협의회 해외활동가초청연수, 나마스떼코리아 해외활동가 샘구릉 감독 참여

    Date2016.06.16 Views11366
    Read More
  23. 제8회 성북 세계음식 축제 누리마실 후기

    Date2016.06.09 Views10191
    Read More
  24. [아주경제] 네팔 어린이들에게 위안부, 독도 그리고 동해를 가르치다

    Date2016.05.21 Views12867
    Read More
  25. 제8회 성북 세계음식축제 누리마실에 나마스떼코리아가 참여합니다.

    Date2016.05.17 Views14783
    Read More
  26. [네팔 지부] 대한민국 역사 바로 알리기 ('위안부'교육) 진행

    Date2016.05.17 Views16397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Next
/ 19